동암역 오분거리에 위치한 감자탕, 뼈다귀해장국이 맛있는 가게 24시간 영업입니다
형제들 감자탕~

동암역 근처에 볼일이 있어 혼자 나왔다가 점심먹으려구 여기저기 기웃거렸어요ㅎㅎ

근데 진짜 혼자 식사할만한 마땅한 가게가 없더군요...

약간 헤매다가 뭔가 유서있어 보이는 이곳을 발견하고 홀리듯 들어갔습니다

가게 매우 넓어요 안쪽에도 자리 많구요

전 해장국 한그릇 먹고 왔어요

상차림~

깍두기가 넘 맛있었어요
고추는 매워서 한입 먹고 버렸습니다ㅜㅜ

적당한 얼큰한 해장국ㅋㅋ
엄청 빨개 보이지만 맵다기 보단 얼큰하다는 표현이 어울리구요
맛도 깔끔하고 기름기도 적고 적당히 자극적이라 여러모로 만족이었습니다

고기도 맛나고 담백했구요
안에든 우거지인지 배추인지 암튼 시레기인가...
그것도 밥에 얹어먹으니 최고였습니다

낮부터 반주하시는 아저씨들 사이에서 여자 혼자 열심히 먹었어요ㅎㅎ

간만에 맛있는 식사였구요
가게에서 일하시는 분들도 넘 친절하시고 열심히 하시고 보기 좋았습니다

나중에 썅이도 한번 데려가고 싶을 정도로 맛있는 가게였어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인천광역시 부평구 십정2동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빵떡맘 지동

썅이 아빠, 지동 엄마, 아들 빵떡이의 가족 블로그입니다. 영화, 쇼핑, 맛집, 뉴스 등 다양한 이야기를 나누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