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네에 새로 생긴 카페를 소개합니다
카페 클라밍고
여름쯤에 생겼구요
오픈한지 4개월 정도 된 듯 해요

간판이 입간판이라서 눈에 좀 덜 띄어요~
첨엔 여긴 뭐하는 곳이지?
할 정도로 카페인 줄 몰랐습니다ㅎㅎ

카페는 적막하니 분위기 있습니다
여백의 미를 충분히 살린 인테리어~
일층 통유리라서 밖에 내다보는 재미도 있구요

메뉴판ㅎ

커피는 집에 들고 왔습니다
빵떡이가 정신없게 굴어서 앉아서 여유를 즐길 여력도 없었으요ㅜㅠ

라떼에 시럽 조금 탔어요ㅎㅎ
맛은 평범...
가끔 마시기 좋을 듯 해요
탄맛도 안 난고 적당히 부드럽고 무난했습니다
커피 자체에 별 특색은 없었어요

사장님이 넘 좋으신게 빵떡이 보시더니
아기 먹이라면서 포도를 저만큼 주시더라구요
종이컵에 담아서~
매우 친절하셨습니다^^

동네 카페라 자주 갈 것 같구요ㅎㅎ
인천 부평 십정동 일대에 분들은
편히 가서 커피를 즐기시거나
간단하게 지인들과 티타임 갖기에 좋을 것 같아요!

블로그 이미지

빵떡맘 지동

썅이 아빠, 지동 엄마, 아들 빵떡이의 가족 블로그입니다. 영화, 쇼핑, 맛집, 뉴스 등 다양한 이야기를 나누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