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디언즈 오브 갤럭시 2를 보았습니다

1은 그닥 기억도 잘 안나고 나대는 너구리??
암튼 그것만 어렴풋...

2는 의외로 너무 재밌어서 깜짝 놀랐어요

우선 대략의 줄거리는
주인공에게 신급인 친아버지가 나타나고 본인도 신격화 될 기회를 얻습니다

그러나 사실 친아버지는 진짜 나쁜넘...
알고보니 친엄마도 죽였고 자기가 낳은 자식들도 이용해먹고 버리는 천하의 쓰레기였어요;;;
나중엔 물리치고 해피엔딩~

그러나 키워준 아버지인 욘두가 죽어서 전 넘나 슬펐어요
영활 보다보니 욘두가 급 좋아져서 막 애정을 쏟던 차에 죽었쪄ㅜㅜㅜㅜㅜ
욘두는요...
사연도 많고ㅜㅜ
은근 츤데레에ㅜ
알고보니 참아버지ㅜ
갖고있는 능력도 쩔고ㅜㅜㅜ
암튼 욘두에게 있는 정 없는 정 몰아주었는데 죽어버려서 흑흑...

비주얼도 보다보니 적응되어서 멋져보일 지경이었는데...
뭣보다도 목소리가 엄청 허스키한데
긁는 소리가 완전 섹시하더라구요ㅎㅎ

왜 욘두가 주인공이 아닌거시야!!!!

물론 이 영화는 욘두외 다양한 캐릭터가 살아있다는 게 최대 장점입니다
스토리는 허접일지라도 그걸 끌고가는 캐릭터들의 승리!!

얘네 커플 은근 웃기구요ㅎ

능글맞은 너굴과 쪼꼬미 그루트♡♡♡
넘 사랑스럽고 귀여워서 뭘해도 오구오구 하게 됩니다

왼쪽 나란히 초록 파랑 자매들 전쟁도 볼만해요~~

전체적으로 B급스러운 분위기인데 병맛 코드와 캐릭터가 잘 살린 영화였구요
지루할 틈없이 재밌게 봤습니다

마지막에 눈물샘 폭발ㅠ
욘두 전 동료들이 자기 조직들만의 장례식 치뤄주는데
죽어서는 인정 받아서 다행이다 싶고 감동적이었어요...

그럼 욘두를 애도하며 이만...
블로그 이미지

빵떡맘 지동

썅이 아빠, 지동 엄마, 아들 빵떡이의 가족 블로그입니다. 영화, 쇼핑, 맛집, 뉴스 등 다양한 이야기를 나누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